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정부후속조치
제목

제17차 한-유럽연합(EU) 공동위

관련국가 EU 관련기관 외교부
분야 산업·통상, 환경, 과학기술
개최일자 2021-02-09 등록일자 2021-02-10
담당자
최진원 심의관 (외교부 / 양자경제외교국)  


제17차 한-유럽연합(EU) 공동위 개최 
코로나 이후 시대 한-EU 협력 관계 심화 방안 모색
한-EU 통상‧첨단과학기술 등 실질협력 확대 및
기후변화, 환경, 인권 등 국제사회 가치․규범 협력 강화


제17차 한-EU 공동위원회(이하 공동위)가 이성호 외교부 경제외교조정관과 군나 비간트(Gunnar Wiegand) EU 대외관계청 아시아태평양실장을 각각 수석대표로 하여 2.9.(화) 화상 형식으로 개최되었다.


제17차 한-유럽연합(EU) 공동위


이번 공동위에는 외교부, 산업통상자원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식품의약품안전처, 주EU대사관 등 관계자 및 EU 대외관계청, 집행위원회 통상총국 등 양측 대표단 50여명이 참석하였다. 


※ 한-EU 공동위는 2001년 이래 매년 서울, 브뤼셀에서 교대로 개최되고 있으며, 2012년부터 경제·통상을 다루던 기존 의제에서 벗어나 정무·경제·안보·사회·문화 전반을 아우르는 포괄적 협의채널로 기능과 역할 확대


이번 공동위에서 양측은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한국과 EU가 양측간 3대 협정(한-EU 자유무역협정, 기본협정, 위기관리활동참여 협정)에 근거하여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심화시켜 나가고 있음을 평가하였다.
 

양측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2020년 6월 한-EU 정상간 화상 정상회담을 개최, 양 정상이 한-EU 전략적 동반자 관계에 대한 의지를 재확인하였음을 상기하면서, 한-EU간 활발히 운영 중인 약 40여개의 협의체 등을 통해 양자 차원은 물론 지역, 국제 현안 대응에 있어 더욱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또한, 양측은 산업협력· ICT·과학기술·교통·개인정보보호·보건 등 한-EU 경제·통상 의제 전반에 대한 논의 현황 및 성과를 점검하였으며, 특히, 한-EU 자유무역협정이 발효 10주년으로서 한-EU간 경제·통상 관계 확대·심화에 기여하였음을 평가하였다. 


양측은 코로나19 현황 및 대응 방안을 공유하고,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 극복을 위한 보건 협력의 중요성이 점차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한-EU간 보건협력은 물론, 글로벌 보건 위기 대응을 위한 국제사회의 연대와 다자주의가 지속적으로 강화되어야 한다는 데에 공감하였다.  
  

우리측은 녹색 전환과 관련, 우리의 그린뉴딜 정책을 소개하고, 금년 5월 30-31일간 제2차‘녹색성장과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P4G) 정상회의’가 개최될 예정임을 설명하면서, 2050년 탄소중립 실현 및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국제사회 연대에 기여하고자 하는 우리측 의지와 노력을 강조하였다.


아울러, 금번 공동위에서는 작년 6월에 개최된 한-EU 정상회담시 양측이 연계성 증진을 위한 공동의 노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음을 확인하고, 이를 바탕으로 한-EU간 연계성 분야에서 협력을 구체화시켜 나가기로 하였다.


한편, 양측은  G20, WTO 및 OECD 등 국제무대에서 양측의 공조 필요성에 공감하면서, 기후변화·환경·인권 등 글로벌 현안에 있어서 한-EU간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보도자료
댓글 운영정책
  • 댓글입력
댓글목록 0개
  • 댓글이 없습니다.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한-캄보디아 자유무역협정(FTA) 최종 타결
수출입무역통계 세계HS정보시스템 한국수출입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