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제목

한-칠레 수교 60주년 기념 정상 간 축하 서한 교환

관련국가 칠레
보도일자 2022-04-18 언론사
연합뉴스
담당자
포털관리자  


한-칠레 수교 60주년 기념

정상 간 축하 서한 교환 관련 서면 브리핑
 

문재인 대통령은 4월 18일(월) 한-칠레 수교 60주년을 맞아 「가브리엘 보리치 폰트(Gabriel Boric Font)」 칠레 대통령과 축하 서한을 교환하였습니다.

 

문 대통령은 서한에서 양국이 1962년 수교 이래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며 우호 협력 관계를 꾸준히 발전시켜왔고, 2004년 포괄적 협력 동반자 관계 수립을 계기로 실질 협력을 한층 강화했다고 평가하였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은 한국과 칠레의 수교 60주년을 맞이해 경제·통상, 기후변화, 과학기술 등 다양한 분야를 통한 협력이 더욱 심화되길 바라며, 대한민국의 조속한 ‘태평양동맹(PA)’ 준회원국 가입이 이를 촉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하였습니다.

 

「보리치」 대통령은 양국이 폭넓은 분야에서 이룬 관계 진전과 공감대를 평가하며, 지난 60년간 쌓아온 상호 이해와 신뢰를 토대로 국민에게 향상된 삶의 질을 제공할 수 있는 보다 평등하고, 정의롭고, 번영된 세상을 만들기 위해 협력하길 희망하였습니다.

 

이어 「보리치」 대통령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화석연료 사용 감축, 청정에너지 및 E-모빌리티 확대 등이 양국 경제의 성장과 지속가능성 확보에도 필수적임을 강조하였습니다.

 

칠레는 남미 최초로 1949년 대한민국 정부를 승인하였으며 우리나라의 최초 FTA 체결국이자 민주주의, 인권 등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역내 핵심 협력국으로, 이번 정상 간 축하 서한 교환은 양국 수교 60주년의 의미를 되새기며 미래지향적이고 지속가능한 협력 확대를 위한 공동의 의지를 확인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 모바일 자료사진 : 2019.4.29. 한-칠레 정상회담


보도자료
관련정보 [정상회담] 한-칠레 정상회담 (2019.4.29 한국)
댓글 운영정책
  • 댓글입력
댓글목록 0개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