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제목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

관련국가 아프리카 주관기관 한국무역협회
분야 문화·교육
개최일자 2024-06-03 장소 대한민국 서울
담당자
대리 나영석(한국무역협회 / 구주중동아프리카실)  
서기관 허정은(농림축산식품부 / 국제협력총괄과)  



2024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


❖ 한-아프리카 협력 올해로 63년째, 아프리카 잠재력 높이 평가

❖ 교역·투자 확대, 상호 호혜적인 자원 협력, 기후변화 공동 대응 강조

❖ ODA 수원국의 수요에 맞는 맞춤형 개발 협력 추진



 비즈니스 서밋 행사장 전경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6.5, 수) 오전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2024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에 참석했습니다. 오늘 행사는 ‘함께 만드는 미래 : 동반 성장, 지속 가능성 그리고 연대’라는 주제로 한국과 아프리카의 경제협력 증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계기로 열린 오늘 행사에는 한국과 아프리카 정부 및 경제계 인사를 비롯하여 ▴모하메드 울드 셰이크 엘 가즈아니 아프리카연합(AU) 의장 겸 모리타니아 대통령, ▴알라산 와타라 코트디부아르 대통령, ▴포스탱 아르크앙즈 투아데라 중앙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 ▴나나 아도 단콰 아쿠포아도 가나 대통령, ▴모퀘에치 에릭 마시시 보츠와나 대통령, ▴안드리 니리나 라주엘리나 마다가스카르 대통령, ▴우마루 시소쿠 엠발로 기니비사우 대통령 등 아프리카 정상들도 참석했습니다.


대통령은 기조연설에서 1961년 한국과 아프리카 6개국의 수교로 시작된 한-아프리카 협력이 올해로 63년째를 맞았다며, 경제인의 기업가 정신이 한-아프리카 파트너십의 소중한 밑거름이 된 것이라며 경제인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습니다.


이어서 대통령은 14억이 넘는 인구와 풍부한 천연자원, 그리고 경제발전에 대한 아프리카의 열망이 아프리카 성장의 원동력임을 강조하며, 한-아프리카 경제계 리더들과 함께 한국과 아프리카의 공동번영을 위한 경제협력 방안을 제안했습니다.


대통령은 우선 교역과 투자를 획기적으로 늘려 한국과 아프리카의 경제적 거리를 좁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윤 대통령은 기업들이 원활히 교역과 투자활동에 나설 수 있도록 경제동반자협정(EPA), 무역투자촉진프레임워크(TIPF)를 체결하여 제도적 기반부터 다지겠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대통령은 최근 지정학적 리스크로 글로벌 공급망의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아프리카 역할이 크게 주목받고 있다고 강조하며, 아프리카 주요국과 ‘핵심광물 파트너십’ 구축, 복수국 간 협의체인 ‘핵심광물안보파트너십’(MSP)을 통해 상호 호혜적인 자원협력이 확대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대통령은 기후변화 역시 모두가 당면한 문제로 기후변화 해결을 위한 원전, 태양광, 수소 등과 같은 무탄소에너지(CFE)로의 전환이 필수적임을 언급하며 에너지 전환을 위한 한국기업과의 협력이 확대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마지막으로 대통령은 아프리카 역내 격차 해소를 위해 함께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공적개발원조(ODA) 수원국의 수요에 맞는 맞춤형 개발 협력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오늘 행사에는 윤진식 한국무역협회 회장, 무사 파키 마하맷 아프리카연합(AU) 집행위원장, 웸켈레 케베츠웨 메네 아프리카대륙자유무역지대(AfCFTA) 사무총장 등 한국과 아프리카의 경제단체장,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등 기업인을 비롯한 4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정부에서는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등이, 대통령실에서는 장호진 국가안보실장, 박춘섭 경제수석, 김태효 안보1차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



농식품부 장관, 케이(K)-농업으로 아프리카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 6월 5일 ‘한-아프리카 농업 컨퍼런스’ 개최,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 참석 등 아프리카 신시장 진출을 위한 농업 외교활동 적극 추진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은 5일(수)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공식 부대행사인 「한-아프리카 농업 컨퍼런스」에 참석했습니다. 송미령 장관은 환영사를 통해 스마트팜, 쌀 생산성 증진, 농산물 가공, 농촌 생활여건 개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아프리카의 농업 성장에 진정한 동반자가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밝혔습니다.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2024년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계기로 6월 5일(수) 「한-아프리카 농업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에 참석하는 등, 케이(K)-농업에 대한 아프리카의 폭발적 관심에 부응하여 적극적인 농업 외교 활동을 펼친다.


5일 13시 30분부터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개최되는 「한-아프리카 농업 컨퍼런스」에서는 한국과 아프리카가 상호 발전적이고 미래 지향적인 협력 관계를 구축하여 기후위기 등 전지구적 과제에 공동으로 대응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한다. 이번 컨퍼런스에는 아잘리 아수마니 코모로 대통령, 에머슨 음낭가과 짐바브웨 대통령, 안드리 라조엘리나 마다가스카르 대통령과 아프리카 9개국 장관이 함께 참석할 예정이다.


또한, 아프리카의 쌀 생산성 향상을 위해 한국의 우수한 종자와 농업기술을 공유하는 케이(K)-라이스벨트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4개국(마다가스카르, 말라위, 앙골라, 짐바브웨)과 케이(K)-라이스벨트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코모로와는 농업 분야 지식교류 및 민관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한다.


* (K-라이스벨트 기존 MoU 체결국) 가나, 감비아, 기니, 기니비사우, 세네갈, 시에라리온, 우간다, 카메룬, 코트디부아르, 케냐


 

(좌) 짐바브웨 농업장관과 양자 면담 (우) 말라위 농업장관과 양자 면담


또한 송미령 장관은 같은 날 15시부터 서울 롯데호텔에서 개최되는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의 3번째 세션에 참석하여, ‘식량 및 핵심광물 안보 강화’를 주제로 아프리카 참석국의 정상 및 기업들과 한국의 우수한 농업 기술력 및 아프리카의 풍부한 핵심 광물 잠재력을 기반으로 상호 호혜적인 공급망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한다.


송미령 장관은 “한국과의 농업 협력에 대해 아프리카 국가들의 관심이 매우 높기에, 이번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의 성공을 위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중요한 역할을 해야 한다는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보릿고개를 극복한 한국의 경험을 토대로 아프리카의 농업 발전을 돕는 한편, 케이(K)-푸드, 한국산 농기계 등 우리 기업의 아프리카 진출 발판을 마련하는 등 최선을 다해 농업 외교를 수행하겠다.”라고 밝혔다.



❚ 한국무역협회


무협, ‘2024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 개최


❖ 아프리카 정상 20명 및 양측 정부‧기업‧학계 관계자 500명 참석 

 한-아프리카 교역 증대 및 일자리 창출, 핵심 광물 안보 강화 등 논의 

 무협, ‘한-아프리카 경제협력위원회’ 설립을 위한 MOU 체결


발언하는 한국무역협회회장 포럼장 전경


한국무역협회(KITA, 회장 윤진식)는 5일(수)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산업통상자원부, 5개 경제단체*와 공동으로 ‘2024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을 개최했다.

  

* 5개 경제단체: 대한상공회의소, 한국경제인협회, 중소기업중앙회, 한국경영자총협회, 중견기업연합회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의 공식 경제인 행사인 이번 포럼에는 한국무역협회 윤진식 회장,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한국경영자총협회 손경식 회장, 한국경제인협회 류진 회장, 현대차그룹 정의선 회장,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 등 정부‧기업‧학계 관계자와 아프리카 정상급 인사 20명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총 4개의 세션으로 이루어진 포럼에서는 한국과 아프리카의 ① 산업화 및 투자 활성화, ② 교역 증대 및 일자리 창출, ③ 식량 및 핵심 광물 안보 강화, ④ 탈탄소 및 기후변화 대응에 대한 주제 발표가 진행됐다. 


이번 정상회의를 계기로 한-아프리카 간 공식 경제협력 채널 구축의 필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한-아프리카 경제협력위원회’의 설립을 위한 한국무역협회와 아프리카대륙자유무역지대(AfCFTA) 사무국간의 업무협약(MOU)도 체결됐다.


한국무역협회 윤진식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한국과 아프리카 각국은 공동 번영을 위해 협력하고 연대하는 동반자의 길을 걸어왔다”면서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은 양측의 끈끈한 유대를 재확인하고 더 큰 미래를 만들어 가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MOU 서명식


이어 그는 “한국무역협회는 한-아프리카 경제협력위원회 설립을 통해 아프리카대륙 전체를 아우르는 포괄적 협력 관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이를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한국과 아프리카 간 무역 및 경제 관계 증진을 위해 노력하며 양측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추구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 운영정책
  • 댓글입력
댓글목록 0개
  • 댓글이 없습니다.
국별수출입, 통계조회 수출입무역통계 관세율조회 세계HS정보시스템 해외직접투자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