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제목

인도네시아 B20 Business Dialogue

주최기관 주관기관 대한상공회의소
관련국가 인도네시아 분야 문화, 산업·통상, 환경, 금융, 무역·투자, 과학기술, 자원·에너지
개최일자 2022-07-28 장소
담당자
유치협력팀 (대한상공회의소)  


대한상의, 한-인니 FTA 기반 공급망 재정비 협력방안 논의

  

❖ 商議, 28일 인니 대통령 방한 계기 마련된  ‘인도네시아 B20 행사’에서 양국경협 확대방안 논의     

❖ 우태희 대한상공회의소 상근부회장, 아르샤드 라스짓 인니상의 회장, 양국 기업인 등 80 여명 참석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에 대한 지지와 협조 당부…국내 앵커기업들과 협력해 교섭활동 지속    


대한상공회의소(회장 최태원)는 28일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인도네시아 B20 행사(B20 Business Dialogue)에서 양국 정부 및 주요 기업인들과 함께 자유무역협정(FTA)을 기반으로 한 글로벌 공급망 재정비 협력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조코 위도도(Joko Widodo) 인도네시아 대통령의 방한(7월 27일~28일)에 맞춰 인도네시아 상공회의소와 주한인도네시아 대사관이 올해 말 예정된 G20·B20 행사 홍보(11월 13일~16일, 인도네시아 발리)와 양국의 경협 활성화 방안 논의를 위해 마련됐다. 

 

한국측에서는 우태희 대한상공회의소 상근부회장(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민간위원회 집행위원)을 비롯해 인도네시아 진출 국내 주요기업 및 금융기관 대표들이 참석했으며, 인도네시아측에서는 아르샤드 라스짓(Arsjad Rasjid) 인니상공회의소 회장, 신타 위드자자 깜다니(Shinta Widjaja Kamdani) 인도네시아 B20 위원장, 주요 정부인사 및 기업인 등 총 80 여명이 참석했다. 

 

우태희 대한상의 부회장은 축사를 통해 “아세안 제1위 경제대국인 인도네시아가 올해 G20 의장국으로서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으며, 과거 경제성장 과정에서 훌륭한 동반자였던 양국은 새로운 협력단계로 발전하고 있다”며 “한국의 기술과 자본, 인도네시아의 풍부한 자원과 노동력이 합쳐지면 상당한 시너지 창출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또한 “최근 우크라이나 사태 등으로 인한 글로벌 공급망 불안정 심화 등 급변하는 글로벌 통상환경에 대응을 위해 양국간 교역·투자 확대와 함께 공급망 협력 등 경제협력의 폭을 넓히는 것이 중요하다”고 언급했다. 

 

이를 위해 인니에서 활동하고 있는 한국기업의 원할한 경영활동과 애로해결을 위해 인니정부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으며, 한-인니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과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이 조속히 발효되어 양국 기업들이 실질적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인니측의 조속한 비준을 당부했다. 

 

또한  2030 부산세계박람회의 주제와 개최도시 부산의 매력을 전달하며, 부산엑스포 유치에 대한 지지를 당부했다. 우 부회장은 “기후변화와 급격한 산업전환, 전쟁 등으로 인한 전 세계적 대립과 갈등의 문제는 먼 미래가 아닌 지금의 문제” 라며 “위기 극복 경험과 기후변화에 대응할 혁신적 기술, ‘K-pop’과 ‘K-movie’ 등 전 세계인의 공감과 사랑을 받는 ‘K-Culture’가 있는 대한민국의 경쟁력을 평가해달라”며 지지를 당부했다. 

 

인도네시아는 지난 6월 경쟁국인 리야드(사우디아라비아)에 대해 공식 지지를 선언한 바 있지만, 아세안 지역 내 인도네시아의 파급력을 고려할 때 우리로선 쉽게 포기할 수 없는 대상이다. 내년 말 개최지 최종 투표까지 상당 기간이 남았고, 국내 주요 앵커기업들과 전문가를 포함한 스터디그룹을 통해 협력 의제를 발굴, 지속적인 교섭활동과 지지를 유도할 계획이다.



개 요


 G20 정상회의 

(배경) 美 금융위기의 전세계 확산으로 新 국제금융 및 통화질서 수립 필요성 대두에 따라 프랑스 사르코지 대통령이 UN 총회(’08.9)에서 세계정제회의 개최 제안 

(회원국) G7(미국, 일본, 영국, 프랑스, 독일, 캐나다, 이탈리아), 아시아/대양주(한국, 중국, 인도, 인도네시아, 사우디아라비아, 호주), 라틴아메리카(아르헨티나, 브라질, 멕시코), 유럽(러시아, 터키, EU), 아프리카  (남아공) 

 

 B20 

(배경) 서울 G20 정상회의(’10)에서 처음으로 제안, G20 참가국 주요기업 CEO가 주축이 되는 협의체 

(역할) 경제일반, 무역, 금융, 에너지 등 다양한 아젠다 논의 후 결과를 G20에 전달



행사장 전경


관련정보 [정상회담] 한-인도네시아 정상회담 (2022.7.28)
댓글 운영정책
  • 댓글입력
댓글목록 0개
  • 댓글이 없습니다.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한-미국 비즈니스 라운드테이블
국별수출입, 통계조회 수출입무역통계 관세율조회 세계HS정보시스템 해외직접투자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