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제목

한-폴란드 정상회담

관련국가 폴란드
발표일자 2023-07-13 장소 폴란드


정상회담장 전경


“한-폴란드, 재확인한 공동비전과 인식으로 긴밀한 소통 이어갈 것”


|   한-폴란드 정상 공동언론발표


두다 대통령님과 폴란드 국민들의

특별한 환대에 감사드립니다.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14년 만에

폴란드를 방문하게 돼서 아주 뜻깊게 생각합니다.


1989년 수교 이래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의 공동가치를 바탕으로

한국과 폴란드 양국의 협력 관계는 눈부신 발전을 거듭해 왔습니다.


2013년 한국은 중동부 유럽국가 중에서는 처음으로

폴란드와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수립했습니다.


이제 양국은 경제, 안보, 문화 등 다방면에서

서로에게 필수 불가결한 협력 파트너가 되었습니다.

또한 양국은 규범에 기반한 국제질서를 수호하고,

국제사회의 자유, 평화, 번영에 기여하기 위해 함께 노력하고 있습니다.


오늘 회담에서 저는 두다 대통령님과

향후 양국 간 전략적 협력을 더욱 발전시키는 방안에 대해 심도 있는 의견을 나누었습니다.


작년 양국 교역액은

사상 최대치인 90억 불을 기록했고,

한국은 폴란드의 핵심 투자국이 되었습니다.


우리 두 정상은 양국 간 통상과 투자 협력이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필요한 지원을 지속해 나가기로 합의했습니다.


특히 한국 기업들의 폴란드 진출이

전기차 배터리, 5G 등 첨단산업 분야로 확대되어 가고 있는 점에 주목하고,

양국의 미래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오늘 양국 간 채택된 무역투자촉진프레임워크(TIPF)는

교역, 투자 확대뿐만이 아니라

산업, 공급망 등 포괄적 협력을 촉진하기 위한 것으로

양국 경제 협력의 외연 확대에 새로운 모멘텀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합니다.


또한, 저와 두다 대통령은 양국 간 협력이

원전, 방산, 인프라와 같은 전략적인 분야로

확대되고 있는 것을 환영하였습니다.


우리는 원자력 발전이 에너지 안보와

탄소중립 달성을 모두 실현할 수 있는 최적의 방안이라는 점에 대해 공감하고, 폴란드 원전의 성공적 건설을 위한

양국 기업 간 협력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아가기로 합의했습니다.


작년 한국과 폴란드 간 대규모 방산수출 계약이 체결되고,

이후 신속한 납품이 이루어져 왔습니다.


우리는 폴란드의 한국산 무기 추가 도입계획에 대해 협의하였으며,

올해 폴란드 국제방산전시회에 한국이 주도국으로 참여하여

한국과 폴란드 방산 협력의 성과와 K-방산의 우수성을 널리 홍보하는 기회를 가지게 된 것을 환영하였습니다.


우리 두 사람은 앞으로 양국 간 방산 분야 협력이 상호호혜적으로 진행되도록 더욱 노력해 나아가기로 하였습니다.


또한 우리 두 사람은 그간 인프라 건설 부문의 협력 성과에 대해 평가하고,

앞으로 폴란드 신공항 고속철도 건설 사업에

우수한 한국 기업들이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하였습니다.


특히 우리는 한국과 폴란드가 우크라이나 재건에 있어 최적의 파트너가 될 수 있다는 점에도 공감하였습니다.


오늘 양국 간 체결된 인프라 협력과 우크라이나 재건 협력 양해각서는 양국 기업 간 협력을 확대해 나아갈 수 있는

좋은 기반이 될 것으로 확신합니다.


우리 두 정상은 규범에 기반한 국제질서를 수호하기 위해

서로 연대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국제사회의 자유, 인권, 법치에 대한 도전으로 보고, 전쟁 종식과 평화 회복을 위한 지원을 지속해 나아가기로 하였습니다.


아울러 우리 두 정상은 어제(7.12) 북한의 ICBM 발사를 강력히 규탄하고,

북한이 한반도와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전을 위협하는 핵, 미사일 개발을 즉시 중단하도록 국제사회와 함께 단호히 대응해 나아가기로 하였습니다.

 

또한, 북한 정권이 북한 주민의 인권과 생존권을 도외시한 채

핵, 미사일 개발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는 점을

규탄하였습니다.


우리는 북한 불법 노동자 파견과 사이버 활동을 차단하면서북한 인권 상황 개선을 위한 공동 노력을배가해 나아가기로 했습니다.

 

우리 두 정상은 오늘 재확인한 전략적 동반자 관계의 공동비전과

인식을 바탕으로 긴밀한 소통을 이어나갈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대한민국 대통령실


보도자료
댓글 운영정책
  • 댓글입력
댓글목록 0개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