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지원사업 결과보고
제목

말레이시아 사이버보안청 디지털포렌식 센터 및 클린룸 구축 수출지원

주최기관 주관기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인터넷진흥원
관련국가 말레이시아 분야 정보통신
사업기간 2018-07-24 장소
관련홈페이지
담당자
성열호 사무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 정보보호기획과)  


과기정통부, 말레이시아 사이버보안청 디지털포렌식 센터 및

클린룸 구축 수출지원 성과

정보보호 해외진출 전략거점을 통한 해외시장 진출 밀착지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24일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김석환, 이하 ‘KISA’) 동남아 거점사무소*의 지원으로, 말레이시아 사이버보안청**(CSM : Cyber Security Malaysia)과 국내 정보보호 기업 간 대규모 정보보호 프로젝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정보보호 해외진출 전략거점 : 정보보호분야 해외진출을 위해 권역별 주요 거점 국가를 선정하여 북미(미국), 중동(오만), 아프리카(탄자니아), 중남미(코스타리카), 동남아시아(인도네시아)에 정보보호 전문가를 파견, 관련 사업 운영 중
** CSM(Cyber Security Malaysia) : 말레이시아 과학기술혁신부(MOSTI) 산하의 사이버보안 전문기관으로, 사이버침해사고 대응 및 악성코드 연구, 디지털포렌식 등 담당


이번 프로젝트는 사이버보안청의 신청사 내 보안관제센터 및 디지털포렌식랩*, 클린룸** 등 주요 보안시설을 구축하는 것으로 우리기업이 총 28억 원에 수주했으며, 내년 4월 CSM의 신청사 준공 및 입주 일정에 맞춰 완료할 예정이다.


* 디지털포렌식은 PC, 노트북 및 휴대폰 등 각종 저장매체 또는 인터넷상에 남아 있는 각종 디지털정보를 분석하여 정보를 수집․분석하는 수사기법으로, CSM에는 컴퓨터/영상/음성/모바일폰으로 구분된 개별 Lab과 관련 장비 및 솔루션이 설치될 예정

** 디지털포렌식랩의 데이터 복구 작업을 위해 미세먼지를 제거하고 일정한 온도와 습도를 유지하는 기능을 갖춘 공간


이번 계약은 과기정통부가 국내기업의 동남아 시장 진출 지원을 위해 2016년 인도네시아 KISA 동남아 거점사무소를 구축한 후 사업자문, 바이어 발굴 및 매칭, 지속적인 워킹그룹 운영 등을 통해 2년 만에 결실을 맺은 동남아 권역의 대표사례이며, 국내기업이 말레이시아 정부로부터 정보보호 관련으로 수주한 최대 규모이기도 하다.


정부와 KISA는 ’17년 7월 고위급 초청연수 과정을 개설, 말레이시아 사이버보안청(CSM) 등 각국의 정보보호 핵심인사를 초청하여 양자면담을 진행하였고, CSM과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하는 등 신뢰관계를 구축함으로써 국내기업의 수주활동에 힘을 실어주었다.


또한, 지난해 11월 말레이시아 현지에서 열린 정보보호 비즈니스 상담회 중 국내기업과 함께 CSM을 방문하고 사업수주를 위한 업무협약서(Collaboration Agreement)를 체결하는 등 적극적인 지원활동을 펼쳤다.


과기정통부는 이번 프로젝트 수주를 정보보호 해외진출의 모범사례로 삼아 전 세계 5대 권역에 설치되어 있는 전략거점을 통해 향후 5년 내 국내 정보보호 기업의 대표 해외진출 레퍼런스를 30개까지 늘려 진출시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김정삼 정보보호정책국장은 “해외진출을 위한 준비가 미흡하거나 여력이 부족한 국내 정보보호 기업들에게 맞춤형 지원을 제공하는 것이 전략거점의 목표”라며, “전 세계 5대 거점의 현장 밀착 지원을 통해 우리 정보보호 기업의 해외수출이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 하겠다.”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댓글 운영정책
  • 댓글입력
댓글목록 0개
  • 댓글이 없습니다.
수출입무역통계 세계HS정보시스템 한국수출입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