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정부후속조치
제목

대륙철도 연결을 위한 한․러 철도협력 확대

관련국가 러시아 관련기관 한국철도기술연구원
분야 기타
담당자
한국철도기술연구원  


철도연, 대륙철도 연결을 위한 한․러 철도협력 확대

 

시베리아교통대와 철도기술 협력 협약 체결

 

한국철도기술연구원(원장 나희승, 이하 철도연)은 10월 19일 (금) 러시아 시베리아교통대학과 철도 연구개발 및 기술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대륙철도 연결을 위한 기술개발, 고속철도 및 화물철도 기술개발 등 한·러 간 철도기술 분야 연구 협력이 활성화될 전망이다.


철도연과 시베리아교통대학의 기술협력 협약은 ‘동아시아 철도공동체’ 조성을 위한 국제협력 및 공동연구 노력으로, 러시아와의 철도기술 협력 네트워크를 확대하기 위함이다.


철도연과 시베리아교통대학은 국제공동연구, 공동세미나 및 과학기술 정보 교환, 인력 교류, 기술교육 인턴십 등 대륙철도 연결 및 철도산업 발전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철도연은 시베리아교통대학뿐만 아니라, 러시아철도연구원 등 러시아 여러 기관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남북 및 몽골, 중국, 러시아에서 운행할 수 있는 동북아 공동화차 기술을 완성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두 기관은 남북 및 대륙철도 연결 등 공동연구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향후 기술협력 국제세미나를 개최하기로 했으며, 이를 위해 공동연구기획과 국제협력에 대한 상시 교류 창구를 지정하여 운영하기로 합의하였다.


시베리아교통대학은 1932년 설립된 이후 6만 명 이상의 졸업생을 배출하며 철도산업과 러시아의 발전에 많은 기여를 해왔다. 철도 및 교통시스템, 건설, 경제, 경영, 운송, 정보기술 및 환경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있고, 현재 한국을 비롯해 몽골, 중국, 일본 등에서 온 150여 명의 유학생이 함께 공부하고 있다.


철도연 나희승 원장은 “남북철도 및 대륙철도 연결사업은 동아시아 경제공동체 구축을 위한 시작이다”며, “러시아 등 동아시아 연구기관들과의 연구 협력을 확대하여 국가 간 철도 상호운영성을 확보하고, 다양한 기술협력을 통해 동아시아 철도공동체가 구현되는 데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external_image




※ 한-러시아 정상회담  2018.6.22


‘양측은 한반도내 대규모 인프라 프로젝트 실현은 동북아의 평화와 번영에 기여할 것이라는 공동의 이해에 입각하여, 한국-러시아-유럽을 연결하는 철도망 구축에 대한 관심을 확인하였다. 이와 관련하여 양측은 우호적인 여건이 확보되는 대로 「나진-하산」 철도 공동 활용 사업을 포함하는 다양한 철도 사업에서 협력할 의사를 확인하였다. 또한 양측은 시베리아 대륙횡단철도망(TSR)과 한반도 종단철도(TKR)의 연결 관련 공동연구 및 기술·인력 교류를 통한 양국의 유관기관 및 연구기관 간 협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하였다.’



 

보도자료
댓글 운영정책
  • 댓글입력
댓글목록 0개
  • 댓글이 없습니다.
수출입무역통계 세계HS정보시스템 한국수출입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