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행사
제목

한-태국 석유화학기업 업무협약

합의기관(국내) 한국무역보험공사 합의기관(해외) 국영석유화학기업 PTTGC 외
관련국가 태국 분야 금융
합의일자 2019-09-02 장소 태국 방콕, 미얀마 양곤
담당자
장경민 과장 (한국무역보험공사)  


무보, 신남방 금융지원 현장행보 확대

태국 석유화학기업 발주 사업에 국내기업 참여 조건 최대 20억불 지원

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 금융지원 및 수입자 특별보증 협약도 체결


한국무역보험공사(K-SURE)는 문재인 대통령의 신남방 국가 순방을 계기로 주요 발주처, 현지진출 공기업 및 시중은행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우리기업의 신남방 진출 지원을 위한 협업 네트워크를 확대했다.

무보는 2일(월) 태국 방콕에서 국영 석유화학기업 PTT Global Chemical(이하 ‘PTTGC’) 및 민간 시멘트·석유화학기업 Siam Cement Public Company(이하 ‘SCC’)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기업이 PTTGC 및 SCC 발주 석유화학 프로젝트를 수주하거나 한국산 기자재를 수출하는 조건으로, 무보는 발주처 두 곳에 대해 각각 최대 10억불까지 중장기 금융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우리 중소중견 기자재 기업들이 최대한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이들 발주처를 한국으로 초청해 우리 기업들과의 구매상담을 주선해주는 ‘벤더 페어(Vendor Fair)’도 개최할 계획이다.


4일(수) 미얀마 양곤에서는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 및 신한은행과 각각 업무협약을 체결, 신남방 국가에 진출하는 우리기업의 경쟁력 제고 지원을 위한 협력 체계를 확충했다.


(LH와 ‘韓-미얀마 경협산단’ 협약) LH는 ‘韓-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 조성’을 총괄하며, 무보는 LH의 투자금 미회수 위험을 담보할 예정이다.

* 양곤 인근 68만평(225만m2) 규모, 총 사업비 1,300억원

(신한은행과 ‘특별보증’ 협약) 국내기업 물품을 구매하는 신남방국가 소재 수입자의 구매자금 대출에 대해 무보와 신한은행이 공동으로 우대 지원한다.

이번 협약은 산업부의 수출활력 제고 대책에 따른 ‘해외 수입자 특별보증’ 활성화 방안의 일환이며,

협약에 따라 무보는 ▲한도책정 우대(최대 1.5배), ▲보험료 할인(최대 30%), 신한은행은 ▲금리 및 수수료 우대 혜택을 해외 수입자에 제공한다.


무보 이인호 사장은 “美·中·日에 편중된 수출시장 다변화를 위해 성장 잠재력이 풍부한 신남방지역에 대한 수출지원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정부 정책에 부응하여 우리기업의 신남방 진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든든한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 운영정책
  • 댓글입력
댓글목록 0개
  • 댓글이 없습니다.
수출입무역통계 세계HS정보시스템 한국수출입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