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국 경제외교
제목

러-사우디아라비아 협력 동향 (2019.10)

관련국가 러시아,사우디아라비아 분야 무역·투자,자원·에너지,농림축산식품 분류 기타


러시아 푸틴대통령, 사우디 국빈 방문

- 주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관 (게재일자 2019.12.2) -


□ 러시아 푸틴대통령, 사우디 국빈 방문(10.14, Arab News, Saudi Gazette)
o ‘19. 10. 14자 (러) 푸틴 대통령이 미국의 대표 우방국인 사우디아라비아에 12년만에 처음으로 방문하여 사우디의 환대를 받았으며, 경제는 물론 중동 안보 문제에서도 협력키로 협의


o 금번 푸틴 대통령의 사우디 방문은, 최근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터키의 시리아 쿠르드족 공격에 개입하지 않고 미군 철수결정을 내리는 등 실익이 나지 않는 중동의 무력 분쟁에서 미국이 거리를 유지하는 것과 대조적이라는 평가


o 사우디 외무부는 보도자료를 통해 양국이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서 우호를 증진하고 특히 농업, 항공, 보건, 문화 분야에서 20건의 협약과 100억 달러(약 12조원) 규모의 합작 법인 30개를 설립하기로 했다고 발표


o 사우디 투자청(SAGIA), 아래 4개 러시아 기업앞 사우디 투자허가를 승인
① Kontakt(건설 및 부동산 개발기업)
② P Group Saudi(컴퓨터 프로그래밍 컨설팅)
③ RS Investment Advisor(재무 컨설팅)
④ Geopulsar(건축 및 엔지니어링社)


o 사우디-러 CEO 포럼(10.14일자)에서 에너지, 교육, 철도, 전기, 가술투자 분야 등 17개의 MOU에 서명


o 전문가들은, 푸틴대통령이 아람코 정유시설에 대한 드론공격 직후 9월 16일자 사우디앞 러시아제 첨단 방공미사일(S-400)을 구매할 것을 미디어에 공개적으로 제안한 것을 감안, 금번 방문시 러시아 전략 무기구매에 대한 협의도 있었을 것으로 분석


o 아람코 정유시설 공격 이후, 미 국방부는 3000명의 추가 병력과 함께 고고도 미사일 방어 체계(THAAD·사드)를 배치, 1대의 공중 조기경보기(AEW), 2대의 패트리엇 미사일, 2개 전투비행대대 추가 지원 계획을 발표한 바, 러시아 무기구매에 대한 사항은 비공개로 진행될 가능성이 큼


o 주요 외신은 미군의 시리아 철수 결정으로 중동지역 내 美 동맹국들의 불안감이 커진 반면, 러시아가 전통적 우방국인 이란뿐만 아니라 사우디와의 협력관계를 확대하고, 시리아 사태에도 직접 개입*하는 등 중동 지역내에서의 입지를 확대하고 있다고 분석

* 미군의 철수 직후 터키 군의 공격을 받은 쿠르드족(그동안 미국의 지원아래 IS 격퇴전을 주도) 러시아가 후원하는 시리아 정부와 손을 잡고 터키에 맞서는 양상


▷ 출처 외교부



러-사우디아라비아 협력 동향

- 주 러시아 대한민국 대사관 (작성일자 2019.10.24) -


러시아직접투자기금(RDIF)은 10.14(월) 푸틴 대통령의 사우디아라비아 정상 방문 중


△ 민간여객기 리스 사업을 위한 ROAL 회사 설립(RDIF, 사우디 국부펀드 Public Investment Fund, KGAL Gmbh & Co 간 6억 달러 투자)


△ 네프테트란스서비스(러 화차운영회사)에 대한 투자(RDIF, PIF 간 3억 달러 투자)


△ 루스나노가 보유하고 있는 노보메트(석유채굴장비 제조업체) 지분 30.76% 매입(사우디아람코, RDIF, PIF)


△ 러시아 농업분야 유망 투자 사업에 대한 공동조사 실시(RDIF, 사우디 농축산물 투자회사 SALIC)


△ 포스아그로(러시아 비료제조업체) 사업 추진 관련 협력(RDIF, 사우디 최대 국영광물회사 마덴)에 대한 합의가 있었다고 밝힘.


▷ 주 러시아 대한민국 대사관 바로가기



Vladimir Putin 러시아 대통령 사우디 방문

- 주 사우디아라비아 대한민국 (대사관 작성일자 2019.10.17) -


o Vladimir Putin 러시아 대통령 사우디 방문(10.14, SPA)


- 10.14(월) 사우디를 공식방문한 Putin 러시아 대통령은 Salman 국왕과 양자회담에서 에너지, 농업, 산업, 국방기술협력, 문화교류, 인력교류 등을 논의


- Salman 국왕은 Putin 대통령의 사우디 방문이 양국간 우호관계를 증진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러시아와 함께 안보와 안정화, 테러퇴치를 실현하기를 희망한다고 언급


- 이번 Putin 대통령의 사우디 방문 계기에 러시아 국부펀드(RDIF) CEO는 $30억 규모의 협정 14개를 체결하였다고 하였으며, Abdulaziz 에너지장관은 러시아와 20개의 협정을 체결하였다고 발표(에너지 협력 프
로토콜, 방문비자 간소화, 보건분야 MOU 등)


- Adel Al-Jubeir 외교담당 국무장관은 지난 4년간 사우디-러시아 관계가 크게 발전하였다며, 이번 Putin 대통령의 사우디 방문이 양국 관계 증진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고 언급


▷ 주 사우디아라비아 대한민국 대사관 바로가기





한-러시아 정상회담





문재인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대통령은 2018.6.22. 모스크바 크레믈린에서 소규모 및 확대 두 차례의 회담을 갖고 총 32개항에 이르는 공동성명문을 발표한바 있습니다. 양측은 서비스·투자 FTA 체결 협상을 최대한 조속히 개시하기 위해 노력하기로 했으며, 9개 다리(가스 산업, 철도, 항만 인프라, 전력, 북극 항로, 조선, 일자리 창출, 농업, 수산)의 분야별 투자 프로젝트를 수립하고 이행 관리를 위한 ‘9개 다리 행동계획’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더불어 시베리아 대륙횡단철도망(TSR)과 한반도 종단철도(TKR)의 연결 관련 공동연구 및 기술·인력 교류를 통한 양국의 유관기관 및 연구기관 간 협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한-사우디아라비아 정상회담





‘모하메드 빈 살만 빈 압둘 아지즈 알-사우드’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왕세자 겸 부총리 및 국방장관이 문재인 대통령의 초청으로 2019.6.26. 우리나라를 공식 방문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우리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혁신적 포용국가 정책과 사우디 정부가 추진 중인 ‘비전 2030’은 공통점이 많아서 서로 협력할 여지가 매우 많다고 생각합니다. 양국이 사우디의 ‘비전 2030’ 성공을 위한 전략적 협력을 발전시켜 나감으로써 양국 관계를 한 단계 더 도약시킬 수 있기를 바랍니다."라며 협력관계 강화를 주문했습니다.





  • 프린트 url복사
댓글 운영정책
  • 댓글입력
댓글목록 0개
  • 댓글이 없습니다.